KBS2 ‘우리동네 예체능’ 캡쳐
KBS2 ‘우리동네 예체능’ 캡쳐


KBS2 ‘우리동네 예체능’ 캡쳐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이 화요 예능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1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5일 방송된 ‘예체능’은 전국기준 5.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8일 방송분이 기록한 시청률 3.3%보다 2.1%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예체능’에서는 예체능 팀과 남체능 팀의 자존심을 건 태권도 한 판 대결이 펼쳐졌다. 특히 개그맨 정종철의 아들 정시후는 아빠 못지 않은 성대모사 능력과 개인기를 선보이며 관중들의 엄마 미소를 자아냈다.

동시간대 방송된 MBC ‘PD 수첩’은 5.8%, SBS ‘심장이 뛴다’는 3.7%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