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비틀즈코드3D’
Mnet ‘비틀즈코드3D’


Mnet ‘비틀즈코드3D’

그룹 엠블랙의 지오가 같은 팀 멤버 미르에 대해 폭로했다.

1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비틀즈코드3D‘에는 아이돌그룹 엠블랙과 에이핑크가 출연해 서로간의 평행이론을 살펴봤다.

이날 엠블랙과 에이핑크는 멤버들의 개인 활동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MC들은 “데뷔 초 쏠림 현상이 있지 않았냐”고 엠블랙에게 물었다. 이에 엠블랙은 이구동성으로 “이준”이라고 대답했다.

지오는 “저에게 욕 쏠림 현상이 있었다”고 보태 웃음을 안겼다. 이어 “수염 때문에 인상이 세서 욕을 들었다. 저는 남성 팬들이 많았다”고 덧붙였다.

또 미르는 “엠블랙에서 제가 가장 뜰 줄 알았다”고 당당히 밝혔다. 이에 신동이 “미르는 엠블랙을 얼마나 더 할 것 같냐”고 묻자, 지오는 “미르는 엠블랙으로 인지도를 쌓은 후 YG오디션을 본다고 했다”고 폭로해 스튜디오를 뒤집어 놨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net ‘비틀즈코드3D‘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