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기황후’ 스틸 속 임주은
MBC ‘기황후’ 스틸 속 임주은


MBC ‘기황후’ 스틸 속 임주은

배우 임주은이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15일 오후 임주은은 자신의 트위터에 “유배. 폐위된 바얀”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기황후’ 촬영장에서 유배를 떠나는 임주은의 모습이 담겨져 있다. 사진 속 임주은은 하얀 옷을 입고 머리를 풀은 채로 수척한 모습을 하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기황후’에서 바얀 후투그(임주은)는 마하(김진성) 황자를 암살한 뒤 그 죄를 기승냥(하지원)에게 덮으려 했다. 하지만 바얀 후투그의 악행이 드러났고 그는 기승냥 앞에서 처참하게 폐위 당했다.

임주은은 ‘기황후’에서 타환(지창욱)의 두 번째 황후 바얀 후투그 역을 맡아 이중적인 악녀 연기를 선보였다.

‘기황후’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임주은 트위터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