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절
소녀시절


소녀시절

주부그룹 소녀시절 멤버들의 어머니와 시어머니가 KBS1 ‘아침마당’에 출연했다.

15일 오전 방송된 ‘아침마당’에는 소녀시절 멤버들의 어머니와 시어머니가 출연해 멤버들을 응원했다.

이날 방송에서 가수 활동을 반대했다는 멤버 왕희의 시어머니는 “며느리가 암투병 중인 시아버지의 대소변을 다 받았다. 요즘 같은 시대에 이런 며느리가 없다”며 “매일 KTX를 타고 출퇴근하는 모습이 너무 안쓰럽지만 하고 싶은 꿈을 이루고 사는 모습이 너무 예뻐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함께 출연한 왕희의 어머니 역시 “우리 딸이 원래부터 끼가 많았다. 좀 더 ?었을 때 끼를 펼쳐보는 것도 좋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MC 이금희는 멤버 김유정에게 “원래 이쪽이 꿈이긴 했지만 결혼 후 힘든 일이 많았던 것이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김유정은 “출산하고 일주일 후 어머니가 돌아가셔서 산후 우울증이 심했다”며 “갑상선 항진증, 탈모, 혈관확장증 등 산후에 올 수 있는 질병이 다 왔다. 너무 힘들지만 아이 아빠에게 이야기를 했다. 활동을 시작하며 아이 아빠가 아이를 봐주는 등 지원도 많이 해줬다”고 설명했다.

이금희는 종갓집 며느리 멤버 박수아에게 “제사도 많고 어린나이에 힘들지 않았냐”고 물었고 박수아는 “어린나이에 종가집인지도 모르고 결혼했는데 조상님 잘 모시면 대대로 복 받는다는 말에 힘을 얻어 더 열심히 했다. 하다 보니 시어머니가 가르쳐 주시는 것도 많고 재밌다”고 답했다.

멤버 현예은의 어머니는 “시골에서 정말 어렵게 성악을 가르쳤는데 가수를 하다고 해서 많이 속상했다. 하지만 지금은 딸의 결정에 응원하고 앞으로 잘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여보 자기야 사랑해’로 활동하고 있는 소녀시절은 평균 연령 33세 주부들로 구성된 그룹으로 종갓집 며느리, 쇼핑몰 모델 출신, 아이돌 연습생 출신 등 다양한 이력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C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