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밀회’
JTBC ‘밀회’


JTBC ‘밀회’

오혜원(김희애)과 이선재(유아인)의 아슬아슬한 사랑이 지속됐다.

14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월화드라마 ‘밀회’(극본 정성주, 연출 안판석)에서는 오혜원과 이선재가 사람들의 눈을 피해 은밀한 만남을 갖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한밤중에 불현듯 혜원이 보고싶어진 선재는 혜원에게 문자를 보낸다. 집에서 선재의 문자를 본 혜원은 잠시 망설이다 나갔고 선재는 혜원을 오토바이에 태운 채 도로를 질주했다. 이후 두 사람은 선재의 집으로 가 둘만의 오붓한 시간을 보내며 진한 키스를 나눴다.

그러나 갑자기 들이닥친 박다미(경수진)의 방문에 혜원은 옥상에 숨어 안절부절했다. 이후 혜원이 강준형 교수의 아내임을 알게 된 다미는 뷰티숍에서 만난 혜원에게 “선재를 가르쳐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원망섞인 인사를 전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JTBC 방송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