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티저영상
엑소 티저영상


엑소 티저영상

그룹 엑소의 신곡 ‘중독’ 안무영상의 불법 유포와 관련해 SM엔터테인먼트가 형사 고소방침을 밝혔다.

14일 SM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0일 MBC ‘쇼! 음악중심’ 방송을 위해 촬영했던 엑소의 무대 영상 일부이 온라인을 통해 유포됐다”며 “이와 관련해 14일 저작권법 위반(저작권 침해), 부정경쟁방지 및 영업비밀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영업비밀 침해)으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형사 고소장을 정식 접수했다”고 전했다.

SM은 “사이버 범죄에 대해 엄중한 법적 책임을 묻는 등 강력하고 단호하게 대처 할 것이며, 추가적으로 민사 소송 등 가능한 모든 절차를 진행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또 “이후 2차, 3차 게시 및 유포 등의 위법행위로 인한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주의 할 것을 거듭 말씀 드린다”며 전했다.

당초 SM은 15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컴백쇼에서 ‘중독’의 뮤직비디오를 비롯해 신곡 퍼포먼스를 최초 공개할 예정이었다.

‘중독’은 힙합과 알밴비 기반의 어반 풍 댄스곡으로, 비욘세와 크리스브라운 등 유명 팝스타들과 함께 작업한 세계적인 프로듀싱팀 더 언더독스(The Underdogs)와 여러 히트곡을 만든 유명 작곡가 켄지(Kenzie)가 작업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