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리브 ‘셰어하우스’ 스틸
올리브 ‘셰어하우스’ 스틸


올리브 ‘셰어하우스’ 스틸

케이블채널 올리브 ‘셰어하우스’의 연출을 맡은 이수호 PD가 가수 손호영의 섭외 뒷이야기를 털어 놓았다.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에서 열린 ‘셰어하우스’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이 PD는 “손호영과는 ‘마스터셰프 코리아 셀러브리티’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며 “손호영도 ‘셰어하우스’와 같은 공동주거에 관심이 많더라. 섭외가 쉽지는 않았지만 삼고초려 끝에 승낙을 받아냈다”고 전했다.

이어 “손호영이 슬픈 일을 겪은 뒤 아직 회복이 덜 된 것 같다”는 말에는 “물론 손호영이 어려운 일을 겪으면서 제작진에서도 조심스러웠던 것은 사실”이라며 “다만 상처를 혼자서 치유하는 것보다는 새 가족을 만나는 ‘셰어하우스’가 손호영에 도움이 될 것 같다는 마음에 그를 섭외했다”고 설명했다.

‘셰어하우스’는 10인의 셀러브리티가 한 집의 식구가 되어 함께 살아가는 공동 주거 프로젝트를 담은 이야기로 이상민, 손호영, 최희, 최성준, 천이슬, 송해나, 우희, 황영롱, 김재웅이 출연한다. 오는 16일 오후 9시 첫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올리브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