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일 사망한 상근이
11일 사망한 상근이


11일 사망한 상근이

KBS2 ‘해피선데이 – 1박 2일’에 출연해 ‘국민 애견’으로 사랑받았던 상근이가 11일 운명을 달리했다.

11일 동물 복지단체 ‘동물과 사람’은 홈페이지를 통해 “온 국민의 애견 상근이가 암으로 투병 중 11일 오후 1시께 자택에서 죽음을 맞이했다”고 전했다. 상근이의 주인인 이웅종 이삭애견훈련소장은 상근이의 사망 원인을 괴사성 비만세포종이라고 밝혔다.

이 병은 주로 개나 고양이에게서 발병하는 난치병으로 상근이는 최근 비만세포종 진단을 받고 투병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2004년 4월생인 상근이는 올해 11세로 인간에 비교하면 70세에 가까운 나이였다. 상근이는 2009년 12월 ’1박2일-혹한기 대비캠프 3탄’ 방송 이후에는 프로그램에는 등장하지 않았지만 지난해 2월 이웅종 소장과 하께 브라운관에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상근이의 사망 소식에 개그맨 지상렬, 배우 클라라 등은 자신의 SNS를 통해 애도의 뜻을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동물과 사람’ 홈페이지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