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서울시장의 트위터
박원순 서울시장의 트위터


박원순 서울시장의 트위터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 시즌2’(이하 ‘K팝스타2’)출신 남성듀오 이천원의 첫 번째 미니앨범의 타이틀곡 ‘서울이 싫어졌어’를 향한 박원순 서울시장의 솔직한 고백이 화제다.

지난 11일 오후 박원순 서울시장은 자신의 트위터에 “저는 이천원을 싫어하지 않습니다. 타요와 뽀로로도 극적 화해를 했답니다. 이천원 ‘서울이 싫어졌어’로 데뷔…이 노래를 박원순 시장이 싫어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는 최근 데뷔 쇼케이스를 갖고 신고식을 치른 이천원이 포털사이트 검색어를 장악하며 화제로 떠오르자 박원순 서울시장이 신곡 ‘서울이 싫어졌어’로 데뷔한 이천원을 향한 센스 답가를 한 셈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의 센스 넘치는 메시지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는 타이틀곡 ‘서울이 싫어졌어’는 가요계 다크호스로 떠오른 작곡가 귓방망이의 작품으로, 연인과의 이별 후에 맞이한 남자의 쓸쓸한 감정을 담았다. 특히 슬픔을 단순하게 표현하는 것이 아니라 서울이라는 공간을 오브제로 활용하고 있다는 점에서 독특하고 신선한 느낌을 더한다.

타이틀곡 ‘서울이 싫어졌어’로 데뷔한 이천원은 오는 13일 SBS ‘인기가요’를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박원순 서울시장 트위터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