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근이(왼쪽)과 클라라
상근이(왼쪽)과 클라라


상근이(왼쪽)과 클라라

방송인 클라라가 ‘국민 애견’ 상근이의 사망에 애도의 메시지를 전했다.

12일 클라라는 자신의 미투데이에 “너무 특별했던 상근이 안녕, ALL DOGS GO TO HEAVEN(모든 개들은 천국에 간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에서 클라라는 상근이와 나란히 눈을 맞추고 미소를 짓고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지난 2004년에 태어난 상근이는 그레이트 피레니즈(Great Pyrenees) 종의 개로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에 출연하며 국민 애견으로 떠올랐다. 각종 방송과 행사, 광고 등에서 종횡무진 하며 ‘연예인 개’로서 활약했으나 지난 11일 괴사성 비만세포종(mast cell tumor)을 앓다 사망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클라라 미투데이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