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준
서강준


서강준

‘순정남’ 서강준이 ‘다크남’으로 변신했다.

9일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앙큼한 돌싱녀’ 13회에서 국승현(서강준)은 자신의 누나 국여진(김규리)과 짝사랑 나애라(이민정)의 마음을 뒤흔드는 차정우(주상욱)로부터 완전히 돌아섰다. 국승현은 친구인 통일신라호텔 경영자에게 차정우 회사의 투자자가 되어주는 대신, 회사의 경영권에 손을 댈 수 있게 해달라는 조건을 내걸게 하며 숨겨왔던 발톱을 드러냈다.

그간 연상녀 나애라의 지친 마음을 달래주며 부드러운 모습을 보여주었다면, 이제부터 서강준은 짝사랑을 지키기 위해 거침없는 행동을 서슴지 않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을 예정이다. 실제 13회 방송분 촬영 당시 서강준은 다정다감한 평소의 모습을 벗기 위해 헤어 스타일부터 시선 처리까지 섬세하게 상의하는 열의를 보였다는 후문이다.

국승현과 차정우의 본격적인 대립이 그려지면서 흥미를 더해가고 있는 ‘앙큼한 돌싱녀’ 14회는 10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