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나는 남자다’ 방송 화면 캡처
KBS2 ‘나는 남자다’ 방송 화면 캡처


KBS2 ‘나는 남자다’ 방송 화면 캡처

KBS2 ‘나는 남자다’가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1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9일 방송된 ‘나는 남자다’는 전국기준 4.1%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나는 남자다’는 유재석이 4년 만에 새 프로그램 MC를 맡아 방송 전부터 화제가 된 파일럿 프로그램이다. 이날 ‘나는 남자다’는 동시간대 방송된 프로그램들과 비교했을 때 낮은 시청률을 보였지만 프로그램 사이 시청률 격차가 크지 않아 정규 편성에 대한 기대를 보였다.

이날 ‘나는 남자다’에서는 유재석과 함께 임원희, 노홍철이 MC로 나서 남중, 남고, 공대 출신의 남자 방청객 250명이 출연했다. 이들은 ‘남자들의 은밀한 이야기’를 콘셉트로 토크를 이어나갔다.

동시간대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4.9%, SBS ‘오 마이 베이비’는 4.6%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나는 남자다’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