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환공연1
이승환공연1


이승환의 ‘돌발 콘서트-화양연화’가 예매 1분 만에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이승환 소속사 드림팩토리 측은 “4월 7일 오후 8시부터 온라인 예매 사이트를 통해 오픈된 이 공연의 티켓은 예매 1분 만에 500여 장이 모두 팔렸다”라고 전했다.

돌발 콘서트는 이승환이 만든 매해 비정기적으로 여는 공연 브랜드 중 하나로, 연중 갑작스럽게 예매 공지를 하고 게릴라성으로 진행하는 소극장 공연으로 알려져 있다. 드림팩토리 측은
“2005년 처음 시작한 돌발 콘서트는 당시 대형공연 위주로 활동을 펼쳐온 이승환이 500여명 내외의 소극장을 통해 관객들과 좀 더 가까이서 만나고자 기획한 공연으로 팬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았다”라고 전했다.

이승환은 대형 공연과 소규모 클럽 공연의 병행을 시작하며, 돌발 콘서트를 일반적인 소극장 공연에서 볼 수 없는 독특하고 기상천외한 콘셉트의 공연 브랜드로 특화시켜 현재까지 이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4월 13일 서울 서교동에 위치한 V-홀에서 진행되는 ‘돌발 콘서트-화양연화’는 이승환의 정규 11집 ‘폴 투 플라이’(fall to fly-前)앨범 수록곡 ‘화양연화’에서 타이틀을 빌려왔다.

드림팩토리 측은 “최근 포근해진 봄 날씨에 어울리는 돌발 콘서트 제목을 고심 중 이번 앨범 수록곡 중 가장 봄이라는 계절에 어울리는 ‘화양연화’로 정하게 됐다”며 “최근 전국투어와 더불어 꾸준히 홍대 클럽 공연을 진행 중이지만‘돌발 콘서트’는 이승환 고유의 단독 공연 브랜드인 만큼 또 다른 즐거움과 놀라움이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승환은 12일 경기도 성남에서 11집 발매기념 전국투어 ‘회고전+11’ 공연 바로 다음 날인 13일 돌발 콘서트를 진행하는 등 노익장을 발휘하고 있다. 돌발 공연에는 밴드 메이트 출신의 정준일, 최근 주목받는 록밴드 리플렉스, 여성 3인조 보컬그룹 러쉬(LUSH)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드림팩토리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