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의 연애’ 카메오
‘마녀의 연애’ 카메오


‘마녀의 연애’ 카메오

tvN 새 월화드라마 ‘마녀의 연애’의 카메오가 공개됐다.

8일 ‘마녀의 연애’ 측은 방송 첫 주에 등장할 특별 출연진을 공개했다. ‘마녀의 연애’ 1, 2화에는 배우 전노민, 이응경, 성지루, 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 방송인 류담이 출연한다.

먼저 전노민은 ‘마녀의 연애’에서 안티 없는 국민배우 김정도 역으로 출연한다. 김정도는 국민 모두가 사랑하는 배우이지만 그 이면에는 아무도 알지 못했던 충격적인 또 다른 모습이 존재하고 있는 캐릭터다. 이응경(백수정)은 엄정화(반지연)의 대학 선배이자 전노민의 또 다른 모습과 밀접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비밀스러운 인물로 엄정화가 전노민의 이중적인 모습을 특종 취재하게 되면서 얽히고 얽히는 긴장감 넘치는 관계가 펼쳐질 예정이다.

개성파 배우 성지루는 특종취재를 하던 엄정화에게 예상치 못한 복병으로 등장해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극의 재미를 극대화 시킬 예정이다. 실제 성지루는 촬영 이후 예상치 못했던 액션 연기에 제작진을 향해 귀여운 원망과 푸념을 쏟아 냈다는 후문이다.

이 외에도 나르샤는 용하기로 유명한 점집 무당으로 분해 씬 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낼 전망이다. ‘마녀의 연애’ 제작진은 “유머러스하면서도 카리스마가 넘치는 무당으로 빙의한 나르샤의 연기에 현장 관계자가 모두 박수를 보냈을 정도였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류담은 엄정화와 박서준(윤동하)이 좌충우돌 첫만남에 이어 로맨스로 급 진전하게 되는 데에 혁혁한 공을 세우는 인물로 짧은 출연이지만 재치 넘치는 연기로 묵직한 존재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마녀의 연애’ 제작진은 “초호화 특별 출연진이라고 해도 과언이 없을 만큼 다들 명품 연기와 열연으로 ‘마녀의 연애’ 첫 주를 보다 풍성하게 꾸며주었다. 의리로 출연하게 되었지만 모든 장면에 최선을 다해 연기를 해준 출연진 덕분에 촬영 현장에 활기가 넘쳐났다”며 “흔쾌히 출연에 응해준 출연진분들께 감사드리며 이들이 등장한 ‘마녀의 연애’ 1, 2화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 기대해도 좋다”고 전했다.

‘마녀의 연애’는 자발적 싱글녀 반지연과 그녀에게 느닷없이 찾아온 연하남 윤동하의 팔자극복 로맨스를 그리는 16부작 드라마이다. ‘마녀의 연애’는 오는 14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tvN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