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비틀즈코드3D’
Mnet ‘비틀즈코드3D’


Mnet ‘비틀즈코드3D’

크레용팝 소율의 화려한 과거가 밝혀졌다.

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비틀즈코드3D‘에는 걸그룹 오렌지캬라멜과 크레용팝이 출연해 서로간의 평행이론을 살펴봤다.

이날 MC 신동이 소율에게 “학창시절 5대 얼짱이었다던데”라고 운을 띄우자 소율은 “10인 안에는 뽑혔는데 5인 안에는 안 뽑혔다”고 대답했다. 이어 소율은 MC들이 당시 얼짱 멤버들을 묻자 “주연, 구혜선, 박한별” 등을 언급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소율은 “학교 밖에 남학생들이 기다리고 있었다. 생일이면 ‘박혜경 생일 축하해’라고 쓰인 종이가 많이 붙어 있었다”며 화려했던 과거를 회상했다. 이에 장동민이 “남자친구가 옆학교 짱이었나보다”고 농담을 던졌고, 소율은 “무서운 사람 싫다. 잘생긴게 좋다”고 받아쳤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net ‘비틀즈코드3D‘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