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02118381511891
2013102118381511891


배우 이준기가 드라마 ‘조선 총잡이’ 출연을 확정했다.

이준기는 ‘골든 크로스’ 후속으로 방송될 KBS2 수목드라마 ‘조선 총잡이’의 주인공 박윤강 역으로 캐스팅 됐다.

‘조선 총잡이’는 조선의 마지막 칼잡이가 영웅 총잡이로 변해가는 과정을 그린 액션로맨스 드라마다. 2011년 ‘공남폐인’을 양산했던 ‘공주의 남자’ 김정민 감독이 총 지휘에 나서 눈길을 끈다. 이준기가 연기할 박윤강은 조선의 마지막 검객으로 개화기 시대를 맞아 총잡이로 거듭나 민중의 영웅이 돼가는 인물이다.

차기작을 신중하게 검토해온 이준기는 1년만의 복귀작으로 최종 선택한 작품인 만큼 강력한 의지를 피력하고 있다.

이준기는 소속사를 통해 “여태껏 드라마에서 잘 다루지 않았던 ‘총잡이’라는 부분, 그리고 윤강이 총을 잡을 수밖에 없었던 내적 갈등 등 수많은 매력이 나를 사로잡았다”며 “더 많은 시청자들이 보실 수 있도록 좋은 연기를 펼쳐 보이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제작진 관계자는 “지금껏 보지 못한 총잡이 액션과 신선한 시도들이 드라마의 재미를 배가 시킬 것”이라며 “특히 박윤강을 중심으로 격랑의 개화기 시대 젊은이들의 꿈과 희망을 그려내 ‘감성액션로맨스‘라는 말이 무색하지 않게 하겠다”라고 각오를 드러냈다.

이준기의 캐스팅을 확정한 ‘조선 총잡이’는 4월 중 첫 촬영에 돌입, 오는 6월 KBS를 통해 방송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