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406091241927547
20140406091241927547


SBS ‘세번 결혼하는 여자’가 떠나자 KBS ‘정도전’이 날았다.

6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정도전’은 전국 기준 17.2%를 기록, 동시간대 첫 방송된 MBC ‘호텔킹’(11.7%), SBS ‘엔젤아이즈’(6.3%)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이는 ‘정도전’ 자체 최고 시청률로, 20% 돌파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정도전’은 정통 사극을 내세우며 뛰어난 작품성과 흥미를 모두 잡았다는 호평 속에 방송되고 있다.

이날 ‘정도전’은 위화도 회군 이후 개경에서 벌어지는 전투를 화면으로 담았다. 고려군의 압도적인 스케일과 이를 이끄는 이성계(유동근)의 카리스마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는 반응이다. 여기에 최영(서인석)과 일전을 앞둔 엔딩이 공개되면서 긴장을 고조시켰다.

입소문을 타고 있는 ‘정도전’의 상승세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사뭇 궁금하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KBS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