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남녀 방송화면
응급남녀 방송화면


박준금이 송지효를 인정했다.

4일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응급남녀’ 20회에서 오창민(최진혁)의 어머니 윤성숙(박준금)이 오진희(송지효)를 만나는 모습이 담겼다.

윤성숙은 오진희에게 “벗어나서 네 갈길 가라”며 “앞으로 좋은 사람 만나. 새 출발도 하고”라고 말했다. 이어 “창민이가 너 아직도 많이 좋아하는 것 알고 있어”라며 “네들이 다시 잘 되든 안 되든 난 그냥 내 인생 살려고. 그게 그 양반이 나에게 했던 말이다. 아들 인생 내 인생 될 수 없다고”라며 앞으로 오창민과 오진희 사이를 방해하지 않겠다는 뜻을 전했다.

윤성숙은 오진희를 무시했던 이전의 행동들에게 사과하지 않았지만, 미안하다는 뜻을 간접적으로 전했다. “미안하다 소리는 하지 않을게”라는 윤성숙의 말에 오진희는 “괜찮습니다. 저도 많이 부족했는데요”라고 답했고, 윤성숙은 “그래, 고맙다”라며 따뜻하고 차분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후 오진희는 오창민을 만나 “우리 두 사람 우리 알아서 하라고 하셨다”며 윤성숙의 뜻을 전했다.

‘응급남녀’는 6년 전에 이혼했던 부부가 병원응급실에서 인턴으로 다시 만나 펼쳐지는 21부작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tvN ‘응급남녀’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