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애니원
투애니원


투애니원

걸그룹 투애니원의 정규 2집 앨범 ‘크러쉬(CRUSH)’가 미국 언론의 집중 조명을 받았다.

미국 유명 일간지 LA타임스는 지난 달 31일(현지시간) “투애니원은 이번 앨범 ‘크러쉬(CRUSH)’를 통해 케이팝의 밝은 미래를 보여줬다”며 “‘크러쉬’는 각 국가의 대중음악에 한발자국 다가갔다”고 평했다. 또 이번 앨범이 5,000장의 판매를 기록하며 빌보드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 61위로 진입한 것을 언급하기도 했다.

LA타임스는 앨범 수록곡 중 씨엘의 솔로곡으로 씨엘이 직접 작사에 참여한 ‘멘붕’을 베스트 트랙으로 꼽았으며 ‘해피(HAPPY)’는 퍼렐의 동명의 곡만큼이나 인상적이라 평했다. 또 LA타임스는 타이틀곡 ‘컴백홈’은 애틀란타 트랩, 드럼 사운드와 팝 레게 기타음 등이 어우러져 담긴 크로스오버 장르로서 독특한 매력을 선보인다고 호평했다

LA타임스는 “‘크러쉬’는 미국 그리고 그 이외 어디에서든 케이팝을 안내하는 역할을 한다”고 덧붙였다.

미국 유명 패션 잡지 ‘리파이너리29(refinery29)’ 역시 ‘크러쉬’를 분석했다. ‘리파이너리29’는 싸이 ‘강남스타일’ 이후 케이팝 아티스트들의 입지가 넓어졌음을 언급하며 투애니원은 다른 걸그룹들과 달리 색다른 매력을 어필한다고 밝혔다.

‘리파이너리29’는 “투애니원은 아주 인상적인 노래와 뮤직비디오를 선보인다”며 “‘크러쉬’ 앨범은 미국 아이튠스에서 10위를 기록했으며 타이틀곡 ‘컴백홈’의 뮤직비디오는 조회수 750만을 기록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리파이너리29’는 “투애니원 힙합과 댄스 그리고 팝 등을 자유롭게 섞으며 그들만의 음악을 창조하고 여성 파워를 보여준다”고 호평했다.

투애니원은 활발한 국내 활동을 이어가며 오는 11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월드투어를 통해 현지 팬들과 만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