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신의 선물-14일’ 캡쳐
SBS ‘신의 선물-14일’ 캡쳐


SBS ‘신의 선물-14일’ 캡쳐

김태우가 이보영에게 조승우가 자신을 협박했다고 거짓말했다.

1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신의 선물-14일’에서는 한지훈(김태우)이 김수현(이보영)에게 기동찬(조승우)이 기동호(정은표)의 동생이며, 자신에게 협박 메일을 보낸 이라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수현은 무진을 다녀오고 동찬과 동호의 관계에 대해 의심하기 시작했다. 수현은 방송국을 찾아가 10년 전 일어난 무진 연쇄살인사건 자료를 찾았고, 이 사건의 담당검사가 남편 지훈이라는 사실을 알았다.

수현은 지훈을 찾아가 “왜 나한테 준 10년 전 사건 파일 중 기동호 사건이 왜 없냐”고 물었고, 지훈은 “당신까지 이 사건에 끼어들게 하고 싶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자신에게 협박 메일을 보낸 사람이 동찬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수현은 동찬에게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

수현에게 거짓말한 지훈은 이전에 수현이 화장대 위에 둔 반지를 보고 어떤 것이 떠올라 사건 자료를 뒤졌으며, 반지 속 이니셜을 토대로 누군가에게 전화를 걸어 “내가 아주 재밌는 걸 발견했다”고 말하는 등 의심스러운 행동을 이어갔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SBS ‘신의 선물-14일’ 캡쳐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