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동이’ 스페셜 웹툰.
‘갑동이’ 스페셜 웹툰.


‘갑동이’ 스페셜 웹툰.

tvN 새 금토드라마 ‘갑동이’가 첫방송을 앞두고 드라마 스토리와 전개에 중요 단서를 담은 ‘갑동이 스페셜 웹툰’을 선보였다.

‘갑동이’는 가상의 도시인 ‘일탄’에서 벌어진 연쇄살인사건을 배경으로 한 20부작 미스터리 감성 추적극. 17년 전 발생한 연쇄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를 지칭하는 ‘갑동이’를 추적하는 형사 하무염을 중심으로 갑동이에 대해 저마다의 사연을 지니고 있는 인물들의 얽히고 설킨 관계와 스토리가 긴장감 넘치게 그려질 예정이다. ‘너의 목소리가 들려’의 조수원 감독과 ‘로얄패밀리’ 권음미 작가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은다.

지난 3월 31일 ‘갑동이’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스페셜 웹툰은 실제로 드라마 속에서 그려질 갑동이 사건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특히 이번 ‘갑동이 스페셜 웹툰’은 ‘옥수역 귀신’으로 유명한 인기웹툰 작가 호랑이 참여해 드라마 팬들은 물론 웹툰 팬들에게도 관심을 얻고 있다. 연쇄살인범 갑동이에 평생을 걸 수 밖에 없었던 주인공들의 가슴 아픈 사연과 그로 인해 갑동이를 추적하기 위해 또 다시 모든 건 던질 수 밖에 없는 주인공들의 이야기가 어떻게 그려질지 궁금증을 일으키고 있다.

17년 전 연쇄살인사건 용의자 갑동이 누명을 쓴 아버지를 위해 형사가 된 하무염 역의 윤상현, 비밀을 간직한 정신과 전문의 오마리아 역의 김민정, 갑동이를 잡기 위해 모든 걸 내던진 형사 양철곤 역의 성동일, 겉으로 보기엔 평범함 바리스타지만 사이코패스 성향을 감춘 채 살아가는 류태오 역의 이준, ‘마틸다’란 필명을 가진 웹툰 작가이자 ‘하무염 바라기’인 마지울 역의 김지원은 저마다 다른 이유로 갑동이에 관심을 갖게 되면서 인연 또는 악연을 맺게 될 예정이다.

‘갑동이’는 금토드라마 ‘응급남녀’ 후속작으로, 4월 11일 저녁 8시 4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