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승연이 인사를 하고 있다.
한승연이 인사를 하고 있다.


한승연이 인사를 하고 있다.

MBC 새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에 이가을 역으로 출연하는 한승연이 소속 그룹 카라에 대한 이야기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1일 오후 서울 장충동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열린 ‘왔다! 장보리’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한승연은 “카라 활동을 기다리시는 분들이 많은 것으로 안다”며 “올해 안에 좋은 모습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케이블채널 SBS플러스 ‘여자만화 구두’에 이어 주말극까지 도전하게 된 소감을 묻자 “앞선 작품에서 연기력 논란이 일었기에 부담도 있다”며 “작품 촬영 외에 연기 수업을 병행하며 나름대로 노력하고 있다. 열심히 할테니 지켜봐 달라”는 당부의 메시지를 전했다.

‘왔다! 장보리’는 친딸과 양딸이라는 신분의 뒤바뀜으로 극도의 갈등 상황에 놓이게 되는 두 딸과 두 어머니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오연서, 김지훈, 이유리, 오창석, 김용림, 김혜옥, 양미경, 한진희, 금보라, 안내상, 전인택, 우희진, 최대철, 한승연 등 배우가 출연한다. 첫 방송은 오는 5일 오후 8시 45분.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