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용팝 ‘어이’ 뮤직비디오 캡처
크레용팝 ‘어이’ 뮤직비디오 캡처


크레용팝 ‘어이’ 뮤직비디오 캡처

지난해 ‘빠빠빠’로 전국을 들썩이게 한 걸그룹 크레용팝이 드디어 돌아왔다.

크레용팝은 1일 새벽 0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다섯 번째 싱글앨범 ‘어이(Uh-ee)’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이번 신곡 ‘어이’는 빠른 비트와 강렬한 일렉트로닉 사운드와 중독성 강한 트로트풍의 멜로디가 반복되는 ‘하우스 일렉트로닉 뽕짝’이라는 독특한 장르의 곡이다.

‘언제부터 내가 이리 약해졌었던가 왕년에 잘나갔던 내가 아니었나’, ‘삐까뻔쩍 나도 한번 잘 살아 보자 블링블링 나도 한번 잘살아 보자’ 등 듣는 이들로 하여금 기운을 북돋으며 희망을 불어넣는 노랫말도 인상적이다.

이날 음원과 동시에 공개된 ‘어이’ 뮤직비디오 속에서 크레용팝은 하얀색 모시 저고리와 바지를 입고 흰 고무신에 빨간 양말과 빨간 두건으로 포인트를 줘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닭싸움 동작을 응용한 안무 등 이번 ‘어이’의 안무는 ‘빠빠빠’와 마찬가지로 따라 하기 쉬운 동작들로 구성돼 있어 다시 한 번 패러디 열풍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크레용팝은 오는 3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net ‘글로벌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크롬 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