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순
이상순


이상순

가수 이상순의 라디오를 위해 아내 이효리가 나섰다.

지난 17일 이상순은 휴가차 자리를 비운 DJ 장기하를 대신해 SBS 파워FM ‘대단한 라디오’ 봄 특집 ‘제주도의 봄 내리는 밤’의 특별 DJ를 맡았다.

이번 주 ‘대단한 라디오’는 제주도 JIBS 스튜디오에서 진행된다. 방송 첫 날 이상순은 매끄러운 진행과 입담을 선보였다.

특히 이상순의 아내 이효리는 생방송 중 “36살 애월 사는 주부. 남편 빨리 들어오길 기다리는 중”이라는 문자를 직접 보내 신혼 생활의 애정을 자랑했다.

18일 방송에서는 특별 게스트로 이효리가 출연한다. 이효리가 출연하는 방송은 보이는 라디오로 진행되며 스마트폰 고릴라 어플로도 스튜디오 모습을 볼 수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