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라디오스타’ 캡쳐
MBC ‘라디오스타’ 캡쳐


MBC ‘라디오스타’ 캡쳐

슈퍼주니어 규현이 소녀시대 유리에게 굴욕을 당했다.

1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소녀시대의 태연, 티파니, 유리, 써니, 제시카가 출연해 ‘지금은 연애시대’ 특집으로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은 슈퍼주니어 멤버들 중 이상형이 있느냐라는 질문을 했다. 그러던 중 유리가 “나는 규현 오빠 괜찮은 것 같다. 반전 매력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그런데 연습생 때는 몰랐다. 직원인 줄 알았다”고 말해 규현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규현은 ”지금도 SM직원“이라며, ”커피 한 잔 사올까?“라고 능청스럽게 말해 웃음을 줬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쳐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