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봉식 월세방
우봉식 월세방


우봉식 월세방

배우 고(故) 우봉식의 월세방이 공개됐다.

11일 채널A ‘굿모닝 A’에서는 서울 강남구 개포동에 위치한 우봉식의 월세방을 공개했다. 공개된 우봉식의 방은 단촐했고 주인을 잃은 채 텅 빈 모습을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우봉식은 지난 9일 오후 8시 경 월세방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우봉식은 몇 해 전부터 우울증 증상을 호소하며 신경정신과 치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우봉식은 지난 1983년 MBC 드라마 ‘3840 유격대’를 통해 데뷔했지만 약 30년 동안 영화는 단 4편, 드라마는 단역으로 출연해 생활고에 시달린 것으로 전해졌다. 우봉식은 KBS1 드라마 ‘대조영’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얼굴을 알리기도 했다.

하지만 그는 방송 활동이 이어지지 않자 일용직 노동자로 근무하는 등 생활고를 겪은 것으로 알려져 주변을 안타깝게 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채널A ‘굿모닝A’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