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소녀시대의 멤버 태연이 ‘앨범 징크스’를 고백했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 속 ‘게릴라 데이트’ 코너에는 소녀시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태연은 “내가 타이틀곡을 마음에 들어 하면 꼭 잘 안 됐다”며 “‘소원을 말해 봐’는 그저 그랬고, ‘지(Gee)’가 완전 별로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달 24일 신곡 ‘미스터 미스터’를 공개한 소녀시대는 지난 7일 KBS2 ‘뮤직뱅크’를 통해 컴백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