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데이즈’ 손현주
‘쓰리데이즈’ 손현주


‘쓰리데이즈’ 손현주

배우 손현주가 대통령상을 다시 쓴다.

손현주는 SBS 새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에서 대통령 이동휘 역을 맡았다. 이에 누리꾼들은 전작에서 뛰어난 연기력을 선보였던 손현주가 새로운 대통령상을 보여줄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손현주는 ‘쓰리데이즈’에서 카리스마와 서민적인 모습을 동시에 소화하며 양면성 있는 캐릭터를 보여준다. 손현주는 이전 작품에서 보여준 옆집 아저씨 같은 푸근한 모습을 그대로 갖춘 서민적 대통령과 중요한 결정을 앞두고 날카로운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대쪽 같은 모습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대통령 이동휘 역을 완벽히 소화할 예정이다.

손현주는 지난 26일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죽기 전까지 대통령 역을 못 맡을 것 같다”며 “막상 대통령 역을 연기하면서 집무실에만 있을 줄 알았는데 경주, 사천, 진주, 청송, 문경 등등 여기저기 돌아다니고 있다. 사극을 찍는 기분이다”고 말했다.

제작사 골든썸픽쳐스 관계자는 “본격적인 캐스팅에 앞서 대본을 읽은 후 모두가 만장일치로 손현주를 떠올렸다. 그 동안 한 번도 대통령 역을 맡은 적이 없었지만 손현주는 스펙트럼 넓은 연기로 가장 서민적인 모습부터 한 나라를 대표하는 위엄 있는 대통령의 모습까지 누구도 흉내낼 수 없는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쓰리데이즈’는 SBS 드라마 ‘싸인’과 ‘유령’ 등의 김은희 작가와 ‘뿌리깊은 나무’의 신경수 PD가 1년 반에 걸쳐 기획한 작품이다.

‘쓰리데이즈’는 ‘별에서 온 그대’ 후속으로 오는 3월 5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골든썸픽쳐스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