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태양은 가득히’ 기자간담회 현장의 윤계상
KBS2 ‘태양은 가득히’ 기자간담회 현장의 윤계상


KBS2 ‘태양은 가득히’ 기자간담회 현장의 윤계상

KBS2 월화드라마 ‘태양은 가득히’에 출연 중인 윤계상이 4회 방송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28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인근 한 식당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윤계상은 “보시는 분들 입장에서는 세로(윤계상)의 행동을 이해하기 어렵다고 느끼실 수도 있다”며 “하지만 사실 세로나 영원(한지혜)처럼 착한 사람들은 되레 복수하기가 어렵다는 게 드라마적이지 않고 현실적인 포인트다. 시청률이 조금 부진하긴 하지만 드라마가 가진 힘을 믿고 끝까지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태양은 가득히’는 태국에서 다이아몬드를 둘러싸고 일어난 총기살인사건으로 인해 아버지와 인생을 송두리째 잃어버린 남자 정세로(윤계상)와 사랑하는 약혼자를 잃은 여자 한영원(한지혜)의 지독한 인연을 그린 느와르 멜로드라마로 윤계상, 한지혜, 송종호, 손호준 등의 배우가 출연한다. 방송은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10시.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