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엠카운트다운’
Mnet ‘엠카운트다운’


Mnet ‘엠카운트다운’

배우 안재현과 가수 정준영이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의 새로운 MC로 나섰다.

27일 방송된 ‘엠카운트다운’에서는 김우빈의 뒤를 이은 새MC 안재현과 정준영의 신고식이 치뤄졌다. 이날 두 사람은 검은색 상하의와 흰색 셔츠로 커플룩을 맞춰 입고 등장했다. 안재현은 ‘안정커플’이라고 소개하며 말문을 열었다. “무슨 뜻이냐”고 되묻는 정준영에게 안재현은 “‘안정커플’ 저희 둘의 성을 붙여 만든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팬 분들이 보시기에 ‘안구정화’라는 뜻으로 많이 쓰시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정준영은 “혹시 피디님께서 안정적으로 진행하라는 뜻으로 붙여주신 것은 아닐 까요”라고 말하며 웃음을 안겼다.

앞서 ‘엠카운트다운’ 제작진은 “라디오 DJ를 맡은 바 있는 정준영은 안정된 진행 실력을 바탕으로 음악적인 부분들을 잘 소개할 것이라 판단했다”, “안재현은 안정감 있는 중저음의 목소리는 물론 과거 패션 프로그램에서 MC를 맡는 등 깔끔한 진행 실력을 갖추고 있어 적격이다”라고 두 사람의 발탁 배경을 밝힌 바 있다.

MC 교체와 함께 이날 ‘엠카운트다운’은 음원 성적을 통해 TOP10에 오른 10팀의 가수들의 생방송 무대에서 얻은 문자 투표 점수를 통해 최종 1위를 선정하는 방식으로 변화를 시도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캡처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