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미국 퓨즈TV 캡쳐
소녀시대, 미국 퓨즈TV 캡쳐


소녀시대, 미국 퓨즈TV 캡쳐

걸그룹 소녀시대 새 미니앨범 ‘미스터미스터(Mr.Mr.)’가 미국 퓨즈TV의 극찬을 받았다.

지난 26일 미국 음악 전문 케이블채널 퓨즈TV는 “소녀시대의 ‘미스터미스터’ 앨범을 사랑해야 하는 9가지 이유(9 Reasons to Love Girls’ Generation’s ‘Mr.Mr.’ EP)”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퓨즈TV는 소녀시대의 미니앨범에 대해 “지금까지 소녀시대의 앨범 중 음악적으로 가장 초점을 맞춘 앨범”이라고 소개하며 “곡의 수는 적지만 전곡이 달콤하고 강력하다”고 평가했다.

또한 타이틀 곡 ‘미스터미스터’에 대해서는 “‘아이 갓 어 보이(I Got a Boy)’가 대담한 장르와 템포의 변화들로 빛나는 곡이었다면 ‘미스터미스터’는 보다 많은 청각적인 요소가 있을 뿐만 아니라 더욱 부드럽게 섞여있어 단단한 느낌을 준다”며 “곡의 중간 부분에 숫자를 카운트하는 여성의 목소리가 나오는데 그 부분이 소녀시대의 콘서트 무대를 기대하게 하는 부분이다. 소녀시대 최고의 댄서 효연이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빛나는 퍼포먼스를 하면 좋을 것 같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한 퓨즈TV는 미니앨범 수록곡 ‘백허그(Back Hug)’와 ‘소울(Soul)’에 대한 관심, 쿠엔틴 타란티노 느낌의 앨범 재킷, 음악 차트 상위권을 차지할 것에 대한 잠재성, 곡이 가지고 있는 펑크적 요소, 보컬리스트로서의 소녀시대 등 9개 요소로 나눠 다각적으로 분석했다.

퓨즈TV는 “소녀시대는 가장 인기 있는 걸그룹 중 하나로서 케이팝이 해외로 확장하는 데 기여했으며 이들의 새로운 앨범 발매는 세계적으로 축하할 만한 일이다”며 “소녀시대의 새로운 음반 ‘미스터미스터’는 11개 국가의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덧붙였다.

소녀시대는 오는 3월 6일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화려한 무대를 선보인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미국 퓨즈TV 캡처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