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경 남편
홍진경 남편


홍진경 남편

방송인 홍진경이 남편과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에서는 단추 특집으로 꾸며져 홍진경, 이민우, 가인, 박휘순, 윤형빈 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진경은 “(남편에게) 결혼을 졸랐다는 말이 맞다”고 말했다. 이어 홍진경은 “처음 만난 날 너무 마음에 들었다. 어떻게 하고 싶어서 키스를 해버렸더니 놀라서 도망을 가더라”며 “그런 방식으로 3개월 동안 쫓아다녔다. 이건 아닌 것 같아서 마지막으로 최선을 다해보자는 생각에 전화를 했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홍진경 남편은 홍진경의 마지막 전화를 기분 좋게 받았고 홍진경은 그가 있는 동창회 자리에 찾아가게 된 것. 홍진경은 “갔는데 앉으란 말도 안하더라. 중간에 필름이 끊기고 정신을 차려보니 내가 소주병에 숟가락을 꽂고 사회를 보고 있었다. 남편은 가고 없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처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