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untitled


배우 박해진이 납세자의 날을 기념해 ‘일일 명예 민원 봉사실장’으로 나선다.

박해진 소속사 더블유엠컴퍼니에 따르면 박해진은 오는 3월 3일 제 48회 납세자의 날을 맞아 용산세무서에서 ‘일일 명예 민원 봉사실장’으로 활동한다.

용산세무서는 신뢰감을 주는 외모와 반듯한 이미지의 박해진이 그 동안 성실히 세금을 납부해왔다는 점에서 이 같은 제안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해진은 오는 3월 3일 용산 세무서에서 열리는 납세자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일일 명예 민원 봉사실장 위촉장’을 수여 받고, 세무서 내 민원센터로 이동해 구민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별에서 온 그대’ 막바지 촬영 중인 박해진은 4월 방송 예정인 SBS 새 월화 드라마 ‘닥터 이방인’에 천재의사 한재준 역으로 캐스팅 된 상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더블유엠컴퍼니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