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왼쪽), 안재현
정준영(왼쪽), 안재현


정준영(왼쪽), 안재현

가수 정준영과 배우 안재현이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 새 MC로 발탁됐다. 24일 ‘엠카운트다운’ 제작진은 “오는 27일 생방송부터 정준영과 안재현이 새 MC로 함께한다”고 밝혔다.

정준영은 케이블TV Mnet ‘슈퍼스타K4’ 출신으로 음악 분야는 물론 최근 각종 예능에서도 톡톡튀는 4차원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모델 출신 연기자 안재현은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전지현의 시크하면서도 엉뚱한 동생 천윤재 역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얼굴을 알렸다. 비슷하면서도 다른 두 ‘대세남’의 조합이 기대되고 있다.

제작진은 “라디오 DJ를 맡은 바 있는 정준영은 안정된 진행 실력을 바탕으로 음악적인 부분들을 잘 소개할 것이라 판단했다. 글로벌 음악 차트쇼 ‘엠카운트다운’에 걸맞는 뛰어난 외국어 실력 또한 장점이다”고 발탁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제작진은 안재현에 대해서도 “안정감 있는 중저음의 목소리는 물론 과거 패션 프로그램에서 MC를 맡는 등 깔끔한 진행 실력을 갖추고 있어 적격이다”며 “두 MC가 만났을 때 보여줄 또 다른 새로운 매력에 제작진도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엠카운트다운’은 올해 10주년을 맞아 대대적인 개편을 단행한다. ‘엠카운트다운’은 디지털 시대에 맞게 소셜미디어 점수를 반영한 순위 선정 방식으로 시청자들의 참여 폭을 넓히고 무대 구성 역시 기존에 1위에만 포커스가 맞춰졌던 것에서 상위 10곡을 함께 조명해 흥미로운 경쟁 구도를 만들 전망이다.

새롭게 개편된 ‘엠카운트다운’은 오는 27일 오후 6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에스팀 공식 홈페이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