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희
우희


우희

걸그룹 달샤벳 우희가 첫 스크린 데뷔에 나선다.

24일 우희의 소속사 해피페이스 엔터테인먼트는 “우희가 최근 3D 공포 영화 ‘터널’의 출연을 확정 짓고 첫 스크린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우희가 출연하는 공포 영화 ‘터널 3D’는 폐탄광 지역을 개발해 만든 고급 리조트로 여행을 간 20대 남녀들이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는 청춘 호러 스릴러 영화로 우희는 리조트 주인의 딸이자 철부지 상속녀인 혜영 역할을 맡았다.

우희는 “훌륭한 감독님과 스태프, 좋은 선배님들과 첫 영화를 함께할 수 있어서 굉장히 영광이다. 혜영의 매력을 살리고 캐릭터를 잘 소화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 부족한 점이 많겠지만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우희는 지난해 주호민 작가의 웹툰 ‘무한동력’을 원작으로 한 SNS 드라마 ‘무한동력’에서 고3 수험생 한수자 역할을 맡아 연기 데뷔를 했으며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4’에 깜짝 출연했다.

영화 ‘터널 3D’는 2월 초 촬영을 시작해 오는 4월까지 마친 후 여름에 개봉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