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2231258775202_530971f6947fb
201402231258775202_530971f6947fb


영화 ‘관능의 법칙’ ‘만신’에 출연한 배우 문소리가 남편 장준환 감독에게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아빠! 어디가?’에 출연하라고 권한 적이 있다고 털어놔 눈길을 끈다.

문소리는 23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남편에게 ‘아빠! 어디가?’에 나가보라고 얘기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남편이 최근에 혼자 아이를 돌본 적이 있는데 둘이 굉장히 잘 지내더라”며 “‘아빠! 어디가?’에 나가 좋은 추억을 만드는 것도 좋을 것 같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문소리는 지난 2006년 장준환 감독과 결혼해 2011년 딸 연두를 얻었다.

한편 “아이가 연기자가 되고 싶다고 하면 어떨 것 같냐?”는 질문에 문소리는 “연기자가 아닌 일을 하면 내가 그 일을 몰라서 응원해줄 수 있을 것 같은데, 연기자를 한다고 하면 마냥 응원해줄 수만은 없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섹션TV 연예통신’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