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현주
손현주


손현주

배우 손현주가 SBS 새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에 대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21일 SBS는 ‘쓰리데이즈’에 출연하는 손현주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쓰리데이즈’는 세 발의 총성과 함께 실종된 대통령을 지키려는 경호원의 활약을 그린 미스터리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다. 손현주는 극 중 대통령 이동휘 역을 맡았다.

손현주는 “시청자분들께서 정말 좋아하고 마음에 드시는 배우 분들이 많이 출연하는데 모두들 보시는 분들께 실망시켜드리지 않기 위해 열심히 만들고 있다”며 “덕분에 마치 한회 한회가 영화라는 생각이 드시며 재밌게 보실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손현주는 “우리 드라마는 서울, 일산 뿐 아니라 진주, 사천, 경주, 청송 등 지방 곳곳을 돌아 다니면서 촬영하고 있다”며 “김은희 작가께서 그렇게 쓰셨고 신경수 감독께서 그렇게 만들었다. 그래서 여느 드라마와는 정말 많이 다르다”고 강조했다.

손현주는 역할에 대해 “고뇌하고 생각하는 대통령을 소화하기 위해 거듭 고민하며 연기에 임하고 있다”며 “드라마가 끝날 때까지 이 숙제를 하나씩 풀어낼테니 부디 관심을 갖고 봐주시길 부탁드린다. 어느 덧 정말 잘 봤다고 느끼실 것이다”고 설명했다.

‘쓰리데이즈’는 ‘별에서 온 그대’ 후속으로 방송되며 SBS 드라마 ‘싸인’, ‘유령’의 김은희 작가와 ‘뿌리깊은 나무’의 신경수 감독이 뭉쳤다. 오는 3월 5일 오후 10시 첫 방송.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