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율, 이유비, 조달환이 영화 ‘상의원’에 최종 캐스팅됐다.(왼쪽부터)
신소율, 이유비, 조달환이 영화 ‘상의원’에 최종 캐스팅됐다.(왼쪽부터)


신소율, 이유비, 조달환이 영화 ‘상의원’에 최종 캐스팅됐다.(왼쪽부터)

영화 ‘상의원’(가제)이 최종 캐스팅을 확정짓고, 21일 크랭크인 한다.

‘상의원’은 조선시대 왕실의 의복을 만드는 상의원에서 아름다운 옷으로 인해 벌어지는 사랑, 재능, 질투, 욕망을 담은 감성 사극. 한석규, 고수, 박신혜, 유연석, 마동석에 이어 신소율, 이유비, 조달환까지 호화 멀티 캐스팅을 확정했다.

의복을 만드는데 천재적인 재주를 가진 공진(고수)을 연모하는 조선 최고의 명기 월향 역에 신소율이 캐스팅 됐다. 신소율은 “시나리오를 읽자마자 아무도 몰랐던 상의원에서 펼쳐지는 아름다운 스토리에 가슴이 두근댈 정도로 설?다”고 소감을 전했다.

신예 이유비는 도발적인 후궁 소의 역을 맡아 사랑, 질투, 욕망을 펼칠 예정이다. 이유비는 “첫 스크린 도전작이 ‘상의원’이라 영광”이라고 전했다.

또 규율과 법도를 중시하는 상의원의 어침장 돌석(한석규)의 곁을 묵묵히 지키며 그의 손과 발이 되는 대길 역에는 최근 드라마 ‘감격시대’로 대중의 눈도장을 찍은 조달환이 캐스팅 됐다. 조달환은 “대길 캐릭터처럼 대선배 한석규를 도와 영화가 더욱 탄탄해질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다짐했다.

‘상의원’은 데뷔작 ‘남자사용설명서’로 재기 발랄한 연출력을 선보인 이원석 감독의 차기작. ‘음란서생’, ‘추격자’, ‘늑대소년’ 등을 제작한 영화사 비단길 작품이다. 극장가에 조선의 아름다운 의복 바람을 불러 일으킬지 관심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