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찬휘 콘셉트 이미지
소찬휘 콘셉트 이미지


소찬휘 콘셉트 이미지

록 보컬리스트 소찬휘가 섹시 콘셉트로 컴백한다.

21일 소찬휘는 오는 3월 초 컴백을 알리며 새 앨범 콘셉트를 공개했다. 소찬휘의 이번 컴백은 지난해 3월 자신의 히트곡 ‘보낼 수밖에 없는 난’ 리메이크 싱글 발표이후 1년여 만이다.

소찬휘의 소속사 측은 “이번 앨범의 장르는 로큰롤과 컨트리 음악이 결합된 ‘로커빌리’로 총 6트랙이 담길 예정이다”고 설명하며 “소찬휘가 직접 프로듀싱에 참여해 완성도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공개된 이미지 속 소찬휘는 레드, 그린, 블랙의 시스루 미니 원피스 의상을 입고 강렬한 표정과 각선미을 선보이며 섹시 콘셉트를 예고했다.

소찬휘는 1996년 1집 Cherish로 데뷔해 총 8장의 정규 음반과 ‘티어스(Tears)’ , ‘보낼 수 밖에 없는 난’ 등을 선보였다. 현재 대경대학교 실용음악학과 전임교수와 자신이 운영하는 휘모리스 실용음악학원의 원장으로 재직 중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와이드엔터테인먼트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