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유진, 이준기(왼쪽부터)
이효리, 유진, 이준기(왼쪽부터)


이효리, 유진, 이준기(왼쪽부터)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의 경기에 스타들이 찬사를 보냈다.

20일(이하 한국시간) 김연아는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팰리스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 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 출전해 기술점수(TES) 39.03점, 예술점수(PCS) 35.89점을 합친 총점 74.92점을 받아 1위에 올랐다.

경기 직후 가수 이효리는 자신의 트위터에 “아름다운 그녀”라는 짧은 글로 김연아를 응원했다. 가수 겸 배우 유진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자랑스런 우리의 피겨 퀸 김연아 선수 정말 아름답다. 역시 급이 달라. 백번을 봐도 좋을 듯 사랑스러워! 부담 갖지 말고 마지막 프리도 아름다운 모습 보여주세요. 이제 자야지”라는 응원 메시지를 남겼다.

방송인 전현무 역시 자신의 트위터에 “이건 올림픽인가? 김연아 갈라쇼인가? 그냥 넘사벽 김연아의 무대. 너무나 아름다운 무대에 황홀하면서도 마지막 쇼트라니 또 너무도 슬플뿐! 최고다! 고생 많았어요”라는 찬사를 게재했다.

배우 이준기도 경기 직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완벽하다. 위대하다. 존경스럽다. 모든 찬사를 보내도 아깝지 않네요. 어쩜 저래? 와”라며 감탄을 나타냈다. 또한 이준기는 김연아의 점수가 너무 박하다는 지인의 메시지에 “진짜 점수 오류난 줄. 속상하네”라는 답변으로 안타까움을 남겼다.

이 외에도 박지선, 김범수, 레인보우 지숙, 이병진 등 많은 스타들이 김연아의 쇼트 프로그램에 대한 칭찬과 다가올 프리 스케이팅 경기에 응원을 보냈다.

김연아는 21일 오전 김해진 박소연과 프리 스케이팅에 출전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B2M엔터테인먼트, GG엔터테인먼트, 이준기 트위터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