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가수 비가 중국 북경에서 단독 쇼케이스를 가진다.

19일 비 소속사 측은 “비가 오는 3월 28일 중국 북경 국가체육관에서 ‘2014 레인 이펙트 쇼 인 베이징(2014 RAIN EFFECT SHOW IN BEIJING)’ 쇼케이스를 열고 약 9,000명의 팬들과 만난다”고 밝혔다.

이는 비가 6집 앨범 ‘레인 이펙트’로 컴백한 후 처음으로 가지는 중국 쇼케이스다. 비의 중국 단독 공연 사실이 알려지자 현지 언론은 ‘한류 천왕 비(Rain)왕의 귀환, 화려한 무대로 3월의 북경을 달군다’는 내용의 기사를 보도하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비의 중국 북경 쇼케이스는 오는 28일 전세계 동시 티켓 오픈을 시작한다. 비는 오랫동안 무대를 기다려온 중국 팬들을 위해 스펙터클한 무대를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비는 쇼케이스로 중국 팬들과 첫 공식적인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큐브DC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