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클라운
씨클라운


씨클라운

그룹 씨클라운이 귀여운 변절자로 변신했다.

12일 씨클라운 소속사 측은 씨클라운의 숙소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최근 씨클라운 6명 멤버들은 3명씩 나뉘어 대결 구도를 펼치고 있다. 그 이유는 올림픽 파와 드라마 파로 나뉘어져 TV 쟁탈전을 벌이고 있기 때문.

멤버들 중 롬, 시우, 강준은 ‘2014 소치 동계 올림픽’을 보겠다는 올림픽 파였으며 레이, 티케이, 마루는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를 보겠다는 드라마 파로 나뉘어졌다. 이로 인해 씨클라운 멤버들은 귀여운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에 리더 롬은 “대표님 숙소의 평화를 위해 TV 한 대만 더 설치해주세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씨클라운은 오는 13일 컴백을 앞두고 티저를 공개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예당엔터테인먼트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