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비너스 유영
헬로비너스 유영


헬로비너스 유영

걸그룹 헬로비너스의 유영이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앙큼한 돌싱녀’에 캐스팅됐다.

‘앙큼한 돌싱녀’는 ‘미스코리아’의 후속으로 이혼한 전 남편과 전 처가 다시 만나게 되면서 진정한 사랑, 배우자, 결혼에 대해 깨닫게 되는 내용을 담는다. 유영은 극 중 평소엔 얌전한 척 하지만 어느새 남자들을 홀리는 앙큼한 신입사원 피송희역을 맡을 예정이다.

유영은 “평소에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함께 호흡을 맞출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무척 기쁘다. 피송희는 얄미울 수도 있는 여우같은 매력의 소유자이지만 이 또한 시청자분들께 새로운 모습을 보여 줄 수 있는 기회인 것 같아 무척 행복하다. 사랑을 듬뿍 받을 수 있는 캐릭터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고 열심히 최선을 다해 연기하겠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며 당찬 포부를 전했다.

앞서 유영은 지난해 SBS 드라마 ‘원더풀 마마’에서 출연해 연기자로서 출사표를 던진 바 있다. 이후 영화 ‘이것이 우리의 끝이다’의 주연, 차태현, 남상미 주연의 영화 ‘슬로우 비디오’에 캐스팅되며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오는 26일 첫 방송 되는 ‘앙큼한 돌싱녀’에는 주상욱, 이민정, 김규리, 서강준, 엘, 유영 등이 출연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