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중계
KBS2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중계


KBS2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중계

KBS2 예능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의 강호동이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트스케이팅 객원 해설위원으로 참여했다.

10일 오후 9시 30분(현지시각) KBS2에서는 2014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M가 중계됐다. 이날 경기에는 지난 벤쿠버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은 모태범이 출전했다.

경기를 앞두고 강호동은 “경기를 중계하게 되어 영광스럽고 흥분되고 떨린다”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응원단장으로써 온 국민의 기적 같은 힘이 전달될 수 있도록 즐거고 신나게 응원하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 중계석에 앉은 강호동은 “라이벌이 주는 부담감이 있다. 경기가 끝난 후 결국 나를 향상시킨 상대는 라이벌이지만 그 순간 자체에는 벅찬 상대”라며 운동선수 시절 경험을 이야기하는가 하면 시청자의 입장에서 질문을 하며 경기의 이해를 도왔다. 강호동은 이날 출전한 이규혁, 이강석, 김준호, 모태범 선수의 경기마다 국민MC다운 유쾌한 목소리로 격려와 응원의 말을 보내며 3시간에 걸쳐 진행된 중계에 신선함을 더했다.

이날 경기 결과 모태범은 네덜란드 선수들에 메달을 내주고 4위에 머물러 아쉬움을 자아냈다. 강호동은 중계를 마무리 하며 “수년간 오늘을 위해 노력한 태극전사들에 감사하다”며 벅찬 감동을 전했다.

강호동은 오는 11일 열리는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500m 중계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KBS2 소치 동계올림픽 중계 캡쳐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