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왼쪽) 공효진
조인성(왼쪽) 공효진


조인성(왼쪽) 공효진

노희경 작가의 신작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 제작 지티엔터테인먼트, CJ E&M)가 오는 7월 SBS 방송을 확정지었다.

10일 ‘괜찮아, 사랑이야’ 제작관계자에 따르면 이 작품은 ‘너희들은 포위됐다’ 후속 수목드라마로 7월 중순께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괜찮아 사랑이야’는 마음의 병을 짊어지고 사는 현대인들의 삶과 사랑을 그린 작품으로 정신과를 무대로 펼쳐지는 작품이다. 조인성이 강박증에 시달리며 살아가는 라디오 DJ 겸 추리소설 작가 장재열 역에, 공효진이 대학병원 정신과 전문의 지해수 역에 각각 캐스팅됐다. 여기에 성동일과 차화연도 합류할 예정이다.

이 작품은 KBS2 ‘그들이 사는 세상’ 종합편성채널 JTBC ‘빠담빠담’ SBS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 이어 노희경 작가와 김규태 PD가 네 번째로 호흡을 맞춘 드라마로 구상 단계부터 화제를 모았다.

제작사 관계자는 “노희경 작가 특유의 통찰력있고 감성적인 글과 김규태 PD의 감각적인 연출력이 만나 올해 하반기 가장 주목받는 작품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전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