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성 하루앓이
장현성 하루앓이


장현성 하루앓이

배우 장현성이 타블로와 강혜정의 딸 이하루에 대한 애정을 자랑했다. 지난 9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장현성은 아들 장준우, 장준서와 이하루의 집을 방문했다.

이날 장현성은 이하루를 보고 “너무 귀엽다”고 칭찬했다. 또한 이하루가 장현성에게 아기 특유의 말투인 애교 섞인 목소리를 하자 혀 짧은 소리로 대답해줬다. 이하루는 “준서 오빠 집 나중에 내가 가겠다”고 말하자 장현성은 흐뭇한 모습으로 이하루를 바라봤다.

장현성은 “하루를 보면 흐물흐물해지는 기분이다”며 “타블로가 혀 짧은 말투로 하루를 대할 때 ‘좀 심한 것 아닌가’하고 생각했는데 나도 똑같이 되더라”고 하루 앓이를 고백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