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겸 배우 데니안
가수 겸 배우 데니안


가수 겸 배우 데니안

가수 겸 배우 데니안이 종합편성채널 JTBC ‘달래 된, 장국: 12년만의 재회’(이하 ‘달래 된, 장국’)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달래 된, 장국’은 2002년 월드컵으로 대한민국이 환희에 젖어있을 당시 고3 커플이었던 준수(이원근)와 장국(윤소희)이 하룻밤 불장난으로 임신이 되고, 그로인해 풍비박산이 난 두 집안이 12년 만에 다시 재회하게 되는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극 중 데니안은 어린 준수(이원근)의 삼촌이자 유정한(천호진)의 동생 유수한 역에 분한다.

데니안은 “꿈과 사랑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할 수 있는 매력적인 캐릭터를 만나 설렌다”며 “12년의 간극을 표현하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여야겠다는 책임감을 갖고 연기에 임하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달래 된, 장국’은 ‘맏이’ 후속으로 오는 3월 22일 첫 전파를 탈 예정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싸이더스HQ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