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황후’ 하지원
‘기황후’ 하지원


‘기황후’ 하지원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에서 독을 먹고 쓰러진 하지원이 깨어났다.

10일 ‘기황후’ 측은 하지원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백진희의 인장을 뺏기 위해 스스로 독을 먹고 쓰러졌던 하지원이 일어난 모습이 담겨 있다. 사진 속 하지원은 걱정스런 눈빛을 하고 있는 지창욱과 달리 무언가 생각하는 차가운 눈빛을 보이고 있다.

앞서 방송된 ‘기황후’ 28회에서 기승냥(하지원)은 황후 타나실리(백진희)로부터 채찍에 이어 억울하게 서고에 갇혀 서책 백권을 다 쓸때까지 물 한 모금도 마시지 못하는 벌을 받았다. 이후 기승냥은 타나실리에게 황후의 권위이자 권리인 인장을 빼앗기 위한 계략을 꾸몄다.

기승냥은 타나실리의 측근 상궁인 연화(윤아정)를 매수하던 후궁들 중 설화(전세현)과 일부러 싸움을 일으켰고 설화에게 곶감을 보냈다. 이후 설화는 타나실리가 내린 귀비탕을 마신 후 쓰러졌다.

이에 타나실리는 설화에게 독약을 먹인 범인이 기승냥이라 생각하고 눈여겨 봤지만 이는 타나실리를 궁지에 넣기 위한 기승냥의 계략이었다. 방송 말미 기승냥은 타나실리의 의심에서 벗어나고 그에게 죄를 씌우기 위해 스스로 독을 먹어 쓰러졌다. 기승냥의 계략에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는 ‘기황후’ 29회는 10일 오후 10시 15분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MBC

당신의 선택, ‘피겨여왕’ 김연아의 역대 최고 프로그램과 음악은?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