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별에서 온 그대’
SBS ‘별에서 온 그대’


SBS ‘별에서 온 그대’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의 제작사 HB 엔터테인먼트가 ‘표절 의혹’을 제기한 만화 ‘설희’의 강경옥 작가와 만화 전문 웹사이트 미스터 블루에 내용 증명을 발송해 본격적인 법정 공방을 예고했다.

5일 오전 HB 엔터테인먼트로부터 모든 권리침해 대응에 관한 권리를 위임 받은 법무법인 한신은 “만화 ‘설희’가 ‘별그대’를 홍보 수단으로 무단 도용한 것에 수사 요청을 했으며 추후 손해배상청구 등을 강구하겠다”라는 내용의 공식 입장을 밝혔다.

법무법인 한신 측은 “지난해 12월 20일 ‘표절 시비’가 불거진 이후 ‘설희’ 측에서 ‘별그대’를 이용해 홍보를 하고 있다는 제보를 받았다”며 “미스터 블루에 기재된 ‘설희’의 홍보 소개 문구에 ‘별그대’ 주연 배우의 성명권을 상당기간 사용해왔다는 증거 자료를 확보했다. 또 논란 이후 ‘설희’가 각종 포털 사이트와 만화 전문 사이트에서 유료 결제 만화 순위 1위를 기록한 증거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별그대’ 제작사는 해당 사이트와 ‘설희’ 관계자에 작품의 이름과 주연 배우 성명 사용권을 허락한 적이 없다”며 “5일 오전에 내용증명을 발송했으며 이와 관련해 법적인 판단을 받도록 조치할 것이다. 향후 지속적인 명예훼손 등 범법적인 부분이 발생할 경우 강경하게 법정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12월 20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별에서 온 그대’가 ‘설희’와 유사하다”는 요지의 글을 게재한 강경옥 작가는 지난달 28일 오후 “‘사회적 저작권 환기’를 목적으로 소송을 제기하겠다”는 뜻을 표명했고, 이에 ‘별그대’ 제작사 측은 “법정 공방도 불사하겠다”며 강경 대응을 예고한 바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SBS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