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위너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신인그룹 위너가 ‘위너TV’ 예고편에서 데뷔앨범 녹음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4일 밤 10시 YG 공식 블로그와 포털사이트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공개된 ‘위너TV’ 9화 예고영상에서는 녹음실 부스에서 녹음중인 래퍼 송민호의 모습이 등장했다.

송민호는 ‘위너TV’를 통해 그간 보여왔던 허당끼 가득한 모습과는 180도 다른 반전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위너 데뷔앨범 녹음 현장 공개!’라는 의미심장한 자막과 함께 눈빛부터 달라진 송민호는 래퍼로 완벽변신한 모습을 선보였다.

강승윤, 남태현, 송민호, 이승훈, 김진우 다섯 명으로 이뤄진 위너는 정식 데뷔 전임에도 불구하고 일본의 유력 스포츠지들은 일제히 ‘위너의 탄생’을 대서특필하는 등 존재감을 입증했다. 이들은 데뷔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며 YG의 차세대 보이그룹으로서 본격적인 출격을 예고하고 나섰다.

예고 영상에는 어릴 적부터 가수를 꿈꿔온 위너 다섯 멤버들이 데뷔를 앞두고 모처럼 각자의 고향을 찾아 가족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도 눈길을 끌었다.

고향이 부산인 리더 강승윤과 래퍼 이승훈은 해운대 바닷가를 찾았다. 강승윤은 기타연주를 하며 그룹 후바스탱크의 ‘더 리즌’을 열창했고 이승훈은 장기인 댄스실력을 과시했다. 그런가하면 부산의 한 번화가를 찾은 이승훈은 사람들이 지켜보는 앞에서 소속사 선배가수인 태양의 ‘링가링가’ 의 파워풀한 안무를 재현해 볼거리를 제공했다.

막내 남태현은 냇가에서 돌멩이를 던지거나 얼음을 들고 장난을 치는 등 개구장이같은 모습을 선보인다. 이같은 행동을 하는 그를 두고 “아이고, 어릴때 하던 짓 그대로 하고 있네”라는 목소리가 배경으로 깔리면서 웃음을 선사했다.

장난기 가득한 모습에서 가수 데뷔를 향한 모습까지 위너의 모든 것을 보여주는 ‘위너TV’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 케이블채널 Mnet과 포털사이트 네이버 TV캐스트, YG공식 블로그 및 공식 유튜브를 통해 방송된다. 네이버 TV캐스트, YG공식 블로그와 유튜브를 통해 다시보기가 가능하다. 지난 12월부터 시작된 ‘위너TV’는 14일 10화를 끝으로 막을 내린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뉴스스탠드 "MY뉴스" 설정 경품 이벤트]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달콤달콤 이현우, 해피 밸런타인데이! 2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